전북군산시,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 2연속 선정
전북군산시,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 2연속 선정
  • 박병규 기자
  • 승인 2020.09.09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 모두가 누리는 에너지 자립도시 조성 박차

전북 군산시가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 국비 공모사업에 2년 연속 선정되며 에너지자립도시 조성에 한걸음 더 다가선다.

군산시는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는‘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 국비 공모사업’에 지난해에 이어 2연속 선정됐다고 9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총 사업비 48억원 규모로 국비 23억원을 지원받아 동부권역(임피, 서수, 대야, 개정, 성산, 나포면) 약 618세대에 신재생에너지(태양광, 태양열, 지열)를 설치·지원해주는 사업이다.

특히, 이번 공모에는 전국 126개 지자체가 신청했으며, 시는 강임준 군산시장의 에너지자립도시 조성에 대한 확고한 의지와 새만금 신재생에너지 정부 정책을 전략적으로 어필해 심사 시 높은 점수를 얻어 공모사업에 선정됐다.

시는 전년도 서남부지역(옥구읍, 옥산면, 회현면, 옥도면, 옥서면, 소룡동, 미성동) 공모사업에도 선정돼, 주민 537세대에 총 사업비 46억원을 투입하여 신재생에너지(태양광, 태양열, 지열)를 설치 중에 있다.

강임준 군산시장은“융복합지원사업에 참여한 주민들은 시설관리에 대한 부담이 없고 전기요금 등 에너지를 절약할 수 있어 만족도와 호응도가 높다”라며,“앞으로도 시민들이 참여하는 에너지 복지정책을 적극 발굴해 모두가 행복한 자립도시 군산시를 만들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