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성욱 "대한항공-아시아나 기업결합, 국토부와 협의한 바 없어"
조성욱 "대한항공-아시아나 기업결합, 국토부와 협의한 바 없어"
  • 와리스뉴스
  • 승인 2020.11.24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성욱 공정거래위원장이 2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정무위원회'에서 독점규제 및 공정거래에 관한 법률 전부개정법률안 제안설명을 하고 있다.

조성욱 공정거래위원장은 24일 "공정거래위원회와 국토부는 아시아나와 대한항공의 기업결합에 대해서 협의한 바가 없다"고 말했다.

조 위원장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정무위원회 전체회의에서 두 항공사의 기업결합과 관련해 공정위와 국토교통부의 협의가 있었는지를 묻는 윤두현 국민의힘 의원의 질의에 이 같이 답했다.

앞서 정부는 지난 16일 산업경쟁력 강화 관계장관회의를 열고 대한항공의 아시아나항공 통합을 공식적으로 확정했다.

이 자리에는 경제부총리, 산업자원통상부 장관, 고용노동부 장관, 국토교통부 장관, 국무조정실장, 금융위원회 부위원장, 청와대 경제수석, 금융감독원장 등이 참석했다.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 통합의 최대 관건인 독점규제 심사를 맡은 공정위의 조 위원장은 회의에 참석하지 않았다.

그러나 정부가 두 거대 항공사의 통합을 추진하는만큼 공정위와 국토부 간 관련 협의가 사전에 이뤄졌을 수 있다는 추측이 나왔다.

이와 관련, 김상도 국토교통부 항공정책실장은 16일 "국토부 차원에서 공정위와 직접 협의는 하지 않았다. 금융당국에서 검토할 때 협의했을 수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