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통령, 김종철 정의당 대표에 '5분' 축하 전화…정의당은 변신중
문대통령, 김종철 정의당 대표에 '5분' 축하 전화…정의당은 변신중
  • 와리스뉴스
  • 승인 2020.10.13 1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 (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이 13일 정의당의 새로운 선장으로 선출된 김종철 신임 대표에게 전화를 걸어 축하의 뜻을 전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5시부터 5분간 김 대표와 취임을 축하하는 전화통화를 가졌다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이 공지를 통해 알렸다.

김 대표는 지난 9일 최종 경선 결과 현역 의원인 배진교 의원을 꺾고 당 대표에 당선돼 '포스트 심상정' 체제를 이끌게 됐다.

문 대통령이 김 대표와 통화를 가진 것은 21대 국회의 여야간 협치를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한편 김 대표는 '선명한 진보정당'으로서의 정체성 확립을 기치로 내걸고 있어 앞으로 민주당과의 관계에서 과거와는 다른 긴장감이 흐를 조짐을 보이고 있다. '민주당 2중대' 혹은 '범여권'으로 간주돼 온 과거와 결별하겠다는 의지다.

김 대표는 이날 이낙연 민주당 대표를 예방한 자리에서 "정의당과 민주당이 선의의 경쟁을 하는 게 우리나라 국민에게 좋은 일"이라며 "진보 개혁 진영의 금기를 깨는 정책을 제안드린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 대표에게 정의당의 중점 추진 법안인 중대재해기업처벌법 통과와 전국민 고용 및 소득보험제 도입, 낙태죄 비범죄화 등에 협력해줄 것을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