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록 지사, '신안 해상풍력발전단지' 등 현안사업 건의
김영록 지사, '신안 해상풍력발전단지' 등 현안사업 건의
  • 와리스뉴스
  • 승인 2020.07.06 1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영록 전남도지사가 24일 오후 전남 나주시 한국전력 한빛홀에서 열린 블루 에너지 비전 포럼에서 기념사를 하고 있다.

김영록 전남도지사가 안도걸 기재부 예산실장과 예산실 예산심의관들에게 내년 국고 현안사업에 대한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하는 등 현안사업비 확보에 발빠른 행보를 보이고 있다.

6일 전남도에 따르면 김 지사는 최근 안 실장 등과 면담을 갖고 기재부 1차 심의종료 후 2차 심의기간에 신규사업과 보류·쟁점사업, 추가요구사업 등에 대한 심의와 관련, 민선7기 도정 발전을 담보할 지역 현안사업을 건의했다.

건의사업은 Δ해상풍력발전단지 조성 공동접속설비 구축 지원 Δ해상풍력 지원부두 및 배후단지 개발 Δ해상풍력 융복합산업화 플랫폼 구축 Δ광양항 자동화 컨테이너 터미널 구축 Δ이차전지 소재부품 시험 평가센터 구축 Δ호남고속철도 2단계 조기 완공 Δ경전선(광주송정~순천) 전철화 Δ국립심뇌혈관 설치 등 총 24건이다.

특히 김 지사는 전남의 새천년 비전 '블루 이코노미' 중 블루 에너지 핵심 프로젝트인 '전남형 상생일자리' 기반 마련을 위한 8.2GW 48조5000억 원 규모의 '신안 해상풍력발전단지 조성' 사업 지원을 강조했다.

김 지사는 "해상풍력발전단지 조성은 정부의 그린 뉴딜정책과도 부합되고 12만개의 일자리 창출과 450여 개의 기업 유치·육성을 통해 전남 지역경제에 새로운 동력이 될 것"이라며 "정부의 '한국판 뉴딜' 정책과제에 반영해 줄 것"을 요청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