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익위원장에 부산 출신 전현희…경찰청장에 김창룡 부산청장
권익위원장에 부산 출신 전현희…경찰청장에 김창룡 부산청장
  • 와리스뉴스
  • 승인 2020.06.26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26일 신임 국민권익위원회 위원장에 전현희 전 의원을 내정했다. (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은 국민권익위원회 위원장에 전현희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을 임명할 예정이라고 청와대가 26일 밝혔다. 또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에 한상혁 현 위원장을, 경찰청장엔 김창룡 현 부산경찰청장을 내정했다.

강 대변인은 이날 청와대에서 브리핑을 통해 문 대통령이 이와 같이 인사를 단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장관급인 권익위원장에 내정된 전 전 의원은 부산 데레사여고와 서울대 치의학과를 졸업했고, 고려대에서 의료법학 석사를 취득했다.

대한의료법학회 이사, 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 환경위원회 및 여성인권위원회 위원, 녹색소비자연대 녹색시민권리센터 소장 등을 역임했고 18대와 20대 국회에서 국회의원으로 활동했다.

권익위원장은 국회 인사청문 대상이 아닌 만큼 문 대통령은 이르면 오는 28일 전 전 의원을 권익위원장에 공식 임명할 예정이다.

강 대변인은 전 전 의원에 관해 "변호사로서 소비자 피해구제, 의료소송 등 공익보호를 위해 힘써왔으며 국회의원 시절 환경노동 국토교통 보건복지 등 다양 분야 활동하면서 첨예한 사회적 갈등을 조정해왔다"고 평가했다.

아울러 "정치계, 법조계, 의료계에서 쌓은 전문성과 폭넓은 경험 그간 보여준 강한 개혁의지로 반부패 공정개혁을 완수하고 국가청렴도를 제고하며 사회적 갈등을 해소해낼 적임자라는 판단"이라며 "공정하고 투명한 사회를 위한 문재인 정부 핵심 정책을 차질없이 추진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은 26일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에 한상혁 현 방송통신위원장을 내정했다. (청와대 제공)

 

 

장관급인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에 내정된 한상혁 현 위원장은 대전고와 고려대 법학과를 졸업한 뒤 중앙대에서 언론학으로 석사를 취득했다.

그는 변호사(사시 40회) 출신으로 방송문화진흥회 이사, 민주언론시민연합 공동대표, 법무법인 정세 대표 변호사를 지냈다.

그는 전임인 이효성 전 위원장이 중도 사퇴한 뒤 후임으로 지난해 9월 방송통신위원장에 임명돼 이 전 위원장의 잔여 임기를 채웠다. 이번에 국회 인사청문회를 거쳐 정식 임명될 경우 3년 임기를 새로 시작하게 된다.

강 대변인은 "한 위원장은 방송통신 미디어의 공공성·공익성 제고, 공정한 시장환경 조성을 강력하게 추진해왔다"며 "그간 전문성과 국정경험을 바탕으로 방송통신, 미디어 분야의 국정과제를 흔들림없이 추진해나갈 적임자라고 판단했다. 급변하는 방송통신미디어 융합환경에 능동적으로 대응해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은 26일 신임 경찰청장에 김창룡 부산경찰청장을 내정했다. (청와대 제공)

 

 

경찰청장에 내정된 김 청장은 부산 가야고와 경찰대 법학과를 졸업한 뒤 서울 은평경찰서장, 주미합중국대한민국대사관, 경남지방경찰청장 등을 거쳐 부산경찰청장으로 근무하고 있다. 그의 인사는 전날 경찰위원회의 임명동의를 거쳐 이날 공식 발표됐다.

그는 노무현 정부 당시 청와대 치안비서관실 행정관으로도 근무했다. 당시 청와대 시민사회수석은 문 대통령이었다. 김 청장은 국회 인사청문회을 거쳐 정식 임명될 예정이다.

강 대변인은 "치안업무 전반에 대한 경험 풍부하고 현장 업무뿐 아니라 탁월한 정책기획 추진력으로 조직 내부로부터 신망받고 있다"며 "수사구조 개혁 및 자치경찰제 도입 등 경찰개혁을 차질없이 추진해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소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