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세균 "고3 개학 예정대로 20일에…수능 일정 변경 없어"
정세균 "고3 개학 예정대로 20일에…수능 일정 변경 없어"
  • 와리스뉴스
  • 승인 2020.05.17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세균 국무총리.

정세균 국무총리(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장)가 고3이 예정대로 오는 20일 등교 개학에 돌입할 것이라고 밝혔다. 현재로서는 대입 일정 변경을 고려하지 않는다는 입장도 분명히 했다.

정 총리는 17일 오전 'KBS 일요진단'에 출연해 "고3은 입시가 있지 않느냐"며 "특별히 상황이 악화되지 않으면 예정된 고3의 개학을 하자고 했기 때문에 등교 개학이 20일 이뤄질 터다"고 말했다.

정 총리는 "고3은 시험도 봐야하고, 이런 과정 거치지 않으면 입시 준비에 여러 가지 어려움이 있을 수 있다"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대한 위험이 전혀 없기 때문에 등교 개학을 시작하는 것이 아니고 위험이 있을 수 있지만 최대한 필요한 조치를 취한 상태에서 개학을 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등교 개학을) 일주일씩 순연했는데 (고3 외에) 이 경우에도 특별한 상황이 발생하지 않는 한 등교 개학을 하도록 하는 것이 좋겠다는 게 현재까지의 입장이다"고 덧붙였다.

교육부는 오는 20일 고3을 시작으로 27일에는 고2·중3·초등1~2·유치원생, 다음달 3일에는 고1·중2·초3~4, 다음달 8일에는 마지막으로 중1·초5~6이 순차적으로 대면수업을 재개하는 등교 개학 일정을 지난 11일 발표한 바 있다.

정 총리는 등교 개학이 5차례나 연기됨에 따라 일부 학부모단체·교원단체 등에서 대입 일정을 조정해야 한다는 주장이 나오는 것과 관련해서는 변경을 고려하지 않는다는 입장을 밝혔다.

정 총리는 "이미 원래보다 약간 조정을 해놨고 그 상태를 유지한다"며 "(수능 일정) 변경은 없다"고 말했다. 다만 "일단 정한 것은 가능하면 지키되 특별히 돌발상황이 나오면 검토할 수 밖에 없다는 말씀을 드린다"며 코로나19 확산 추이에 따라 대입 일정이 조정될 가능성은 남겨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