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공사·출연기관장, 긴급재난지원금 ‘착한기부’ 동참
전남 공사·출연기관장, 긴급재난지원금 ‘착한기부’ 동참
  • 나두현 기자
  • 승인 2020.05.15 1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개발공사 등 12개 기관장…‘코로나19’ 위기 극복 앞장

전라남도는 긴급재난지원금의 착한 기부와 착한 소비를 통해 ‘코로나19’ 경제 위기 극복에 앞장서고 있다.

전라남도는 최근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를 비롯 과장급 이상 간부공무원 137명이 긴급재난지원금을 자유롭게 기부키로 한 바 있다.

이에 발 맞춰 전남도 산하 12개 공사․출연기관장들도 긴급재난지원금 ‘착한 기부’를 통해 경제 위기 극복에 힘을 보태기로 했다.

기부에 동참한 기관은 전남개발공사와 전남중소기업진흥원, 강진의료원, 전남생물산업진흥원, 전남테크노파크, 녹색에너지연구원, 전남환경산업진흥원, 전남신용보증재단,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 전남여성가족재단, 전남청소년미래재단, 전남복지재단 등이다.

기부는 긴급재난지원금을 신청하지 않거나, 신청 시 일부를 기부 또는 지원금 전액을 받은 후 개별적으로 기부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한편 이번 기부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경제적 타격을 입은 국민들의 고용 유지와 실직자 지원에 사용되길 기대하며, 출연기관장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이뤄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