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수만권역 종합발전전략 공동 협력 추진
천수만권역 종합발전전략 공동 협력 추진
  • 김병운 기자
  • 승인 2020.05.07 1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도, 7일 4개 시·군과 협약식 개최…추진협의체 구성·운영

충남도가 천수만권역의 발전을 위해 4개 시‧군의 추진협의체 구성‧운영 및 사업 추진 시 적극 협력키로 했다.

도는 7일 서산 버드랜드 둥지전망대에서 도내 4개 시·군과 ‘천수만권역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협약식’을 가졌다.

이번 협약은 천수만을 중심으로 지역 간 연계 협력을 강화하고, 상생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마련했다.

양승조 충남지사와 보령·서산·홍성·태안 등 4개 시·군 시장·군수가 참석한 가운데 연 이번 협약식은 경과보고, 종합발전전략 발표, 협약서 서명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각 기관은 천수만권역 종합발전전략 추진협의체를 구성, △청정 자연과 함께 살아가는 천수만 △편안한 삶을 누리는 천수만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는 천수만 △즐거움을 만끽하는 천수만 등 비전 실현을 위한 전략사업을 공동 추진한다.

또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목표를 구체화하고, 환황해시대 서해안 발전을 이끌 성장 동력 확보에 매진할 방침이다.

추진협의체는 4개 시·군 기획실장이 1년씩 돌아가며 담당하고, 시·군 간 서로 협력해 전략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사업 추진 시 소요되는 비용은 해당 시·군 공동 부담을 원칙으로 하며 추진협의체에서 논의해 적정금액을 분담하고, 도는 행·재정적 지원에 나서기로 했다.

‘바다와 함께 지역을 선도하는 건강하고 풍요로운 천수만권역 만들기’를 골자로 하는 천수만권역 종합발전전략은 2017년 행정기관과 각계 전문가, 시민사회단체 대표 등으로 구성한 민관·발전협의회를 통해 지난해 2월 수립을 완료한 바 있다.

추진협의체에서는 천수만권역 종합발전전략으로 발굴한 4대 목표 12개 전략 67개 추진전략사업을 협의·추진할 예정이다.

이 가운데 해양환경 정화, 담수호 수질 개선, 밤하늘 산책원 조성, 죽도 가꾸기 등 11개 선도 사업을 우선 추진한다.

도는 추진협의체를 통해 그동안 개별적으로 추진돼 온 발전 계획을 통합·연계하고, 천수만의 가치와 상징성을 회복하는 데 주력할 방침이다.

이 자리에서 양 지사는 “천혜의 자연 환경과 관광 자원을 보유한 천수만은 최적의 어류 산란지이자 철새들의 낙원”이라며 “도의 특색 있는 섬을 만날 수 있는 해양 경관과 보령·태안 간 해저터널, 국도 77호선 건설 등으로 관광 수요가 지속 증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양 지사는 “천수만을 중심으로 여러 지자체가 연결돼 있어 상호 연계 및 협력이 필요하다”며 “이번에 구성한 추진협의체를 통해 천수만을 서해안 발전의 축으로 활용하고, 지역발전을 선도하는 거점으로 육성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