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형 정의로운 에너지전환’ 선도모델 발굴
‘충남형 정의로운 에너지전환’ 선도모델 발굴
  • 김병운 기자
  • 승인 2020.02.25 1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석탄화력 단계적 폐쇄 타당성 2차 연도 연구 착수보고회…경제·일자리 영향 최소화

충남도가 석탄화력발전소 단계적 폐쇄에 따른 지역경제 및 일자리 영향 등을 최소화할 ‘충남형 선도모델’을 발굴한다.

도는 25일 도청 대회의실에서 도의원, 발전사, 시민사회단체 등으로 구성된 정의로운 에너지전환 테스크포스(TF) 및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석탄화력 단계적 폐쇄 2차년도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연구용역은 석탄화력 폐쇄 후 지역 경제·일자리 영향을 최소화하고, 주민주도형 대안발전 모델을 마련하기 위해 추진됐다.

주요 내용은 △국내외 정의로운 에너지전환 추진 사례 검토 △도 석탄화력발전소 폐쇄 지역의 지역경제 영향 시나리오 분석 △대안발전모델 마련을 위한 도민참여 연구 △지역경제 활성화 지원 대책 및 일자리 창출 제도화 방안을 위한 정부 제안 등이다.

도 관계자는 “향후 시군별 포럼, 국내외 공동연구 및 정책 토론회 등 민관 거버넌스 채널을 통해 지역민과 직접 대화할 것”이라며 “고용안정 및 일자리 창출을 위한 사회적 실천협약을 체결하고 실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