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인규 전남나주시장, 신종 코로나 대응 촉각 … 선별 진료소 점검
강인규 전남나주시장, 신종 코로나 대응 촉각 … 선별 진료소 점검
  • 박병규 기자
  • 승인 2020.02.04 1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서 16번째 확진환자 확인, 상황별 즉각적인 대비 총력 지시
감염취약계층 마스크 등 의료용품 지원
강인규 전남 나주시장은 4일 오전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대응 관련, 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운영 현황을 점검했다. 특히 16번째 확진환자가 광주광역시에서 확인됨에 따라 상황별 즉각적인 대비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했다.
강인규 전남 나주시장은 4일 오전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대응 관련, 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운영 현황을 점검했다. 특히 16번째 확진환자가 광주광역시에서 확인됨에 따라 상황별 즉각적인 대비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했다.

강인규 전남 나주시장은 4일 오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보건소 선별진료소 현장을 방문해 운영관리 현황을 점검하고 24시간 비상대응체계 유지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했다.

특히 이날 광주광역시에서 16번째 확진 환자가 발생함에 따라 바이러스 확산 차단을 위한 신속하고 정확한 업무 추진을 주문했다.

강 시장은 “지난 설 연휴 전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을 위해 열의를 다해주시는 보건소 직원들과 의료진들의 노고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하지만 우리 지역과 인접해있는 광주시에서 16번째 확진환자가 확인된 만큼 경각심을 일깨워 상황별 즉각적인 대비에 총력을 다해주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이어 “마을 경로당과 사회복지시설 등 바이러스 감염 취약계층에 대한 사전 예찰과 마스크, 손소독제 등 의료물품 지원은 물론 전국적으로 의료용품 수급에 어려움이 있는 만큼 추가물량 확보에도 최선을 다해달라”고 말했다.

나주시는 지난 1월 22일부터 마을 경로당, 사회복지시설 등 바이러스 취약계층에 우선해 감염 예방을 위한 손소독제, 마스크 등을 배정하고 있으며 추가 물량을 조속히 확보하고 각 읍·면·동에 순차적으로 배부할 예정이다.

또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조기 감별을 위한 이동형 엑스레이(X-ray), 열화상카메라 등을 추가로 구입해 선별 진료소 운영에 효율성을 높일 계획이다.

한편 나주시는 4일부터 7일로 예정됐던 시민과의 대화 행사를 바이러스 진정 시기까지 잠정 연기했다.

시민의 건강을 최우선해 시와 산하기관의 대규모 행사를 자제하고 현수막, 마을방송, SNS 등 가용매체를 활용한 예방 수칙을 지속적으로 홍보하는 등 바이러스 확산 차단에 주력하고 있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국가적 위기상황인 이번 바이러스가 종식될 때까지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단계별 비상조치와 능동적 감시를 포함한 적극적 대응에 최선을 다해가겠다”며 “시민들께서도 손 씻기, 마스크 착용 등 예방수칙을 반드시 준수해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기본 예방 수칙은 30초 간 올바른 손 씻기, 기침할 땐 옷소매로 가리기, 다중 이용 장소 방문 자제하기 등이다.

중국 또는 해외 방문 후 기침, 발열, 호흡곤란 등 이상증상이 있을 경우 나주시 보건소(339-2164) 또는 질병관리본부(1339)로 연락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