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화장품공장(BCF) 준공…부산 화장품산업 날개 단다
부산화장품공장(BCF) 준공…부산 화장품산업 날개 단다
  • 와리스뉴스
  • 승인 2019.12.02 0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3일 부산테크노파크 해양수산바이오센터에서, 부산 화장품 공동생산시설 준공식 개최
연면적 563㎡, 제조시설 리모델링 및 제조, 충진, 포장장비 6종 20점 구축
조감도
조감도

지역 화장품 기업들이 절실히 원하던 부산화장품공장이 드디어 문을 연다.

부산시는 오는 3일 오후 2시 부산테크노파크 해양수산바이오센터에서 부산 화장품 공동생산시설인 ‘부산화장품공장(Busan Cosmetics Factory)’의 준공식이 열린다고 밝혔다.

부산화장품공장은 국비와 시비 10억 원을 투입하여 부산테크노파크 해양수산바이오센터 생산설비동 일부(563㎡)를 리모델링하여 제조실, 충진실, 포장실 등을 마련하고, 화장품 제조, 충진, 포장 장비 총 20점을 구축하였다.

이번에 구축한 시설은 우수 화장품 제조 및 품질관리기준 국내표준 규격(CGMP) 및 국제표준규격(ISO22716) 인증을 취득할 예정으로, 인증을 취득하게 되면 국내외 마케팅에 큰 장점으로 작용하게 된다.

부산 지역 화장품 기업은 약 400여 개로 이들 대다수가 영세하고 자체 생산시설을 미보유해 제품 대부분을 수도권 소재 기업에 주문자 상표부착생산(OEM) 또는 제조업자 개발생산(ODM) 하는 실정이며, 기본 발주물량 과다, 생산일정 미스매치 및 물류비 상승 등으로 인해 기업운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러한 어려운 환경에서 이번 공장 준공으로 지역 기업들이 제품을 적시에 생산하고 제품 경쟁력 강화를 통해 기업의 경쟁력 향상, 고용 창출 등 선순환 구조의 확립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부산시 관계자는 “부산화장품공장 준공으로 지역 내 화장품 제조 기반이 마련되어 화장품 기업의 성장을 촉진해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고 좋은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것”이라면서, “부산화장품공장이 잘 운영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부산화장품공장은 부산테크노파크에서 제조전문기술자를 신규 채용해 직접 운영하며, 올 12월 시험생산을 시작으로 내년에 본격 가동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