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장수군 계남면 중방마을 ‘가스안전마을’협약체결
전북장수군 계남면 중방마을 ‘가스안전마을’협약체결
  • 박병규 기자
  • 승인 2019.11.29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 장수군과 한국가스안전공사는 장수군 계남면 중방마을 회관에서 이홍대 안전재난과장과 한국가스안전공사 전북지역본부장, 주민 등 관계자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장수군 계남면 중방마을 가스안전마을’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햡약은 고령 인구비율이 높아 가스안전에 취약한 농촌지역의 가스안전성 확보 및 낙후된 지역농촌 경제를 극복해 농촌과 도시 상생을 위한 것으로, 한국가스안전공사는 마을회관 TV교체, 전 세대에 가스안전장치 설치 및 가스안전점검 실시, 가스사용 요령 주민교육 등을 실시한다.

이번 협약체결로 계남면 중방마을은 향후 3년 동안 한국가스안전공사로부터 지역 농산물 판매와 농번기 농촌일손 지원, 가스안전점검 등을 후원 받는다.

이홍대 과장은 “동절기 지역주민의 가스안전성 확보와 농촌마을 활성화에 도움을 준 한국가스안전공사 전북지역본부에 감사드린다”며 “주민들이 안전하고 편리한 생활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