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나주시, 태풍 피해 복구 안간힘
전남나주시, 태풍 피해 복구 안간힘
  • 와리스뉴스
  • 승인 2019.09.11 2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부터 군부대, 경찰, 공공기관 등 임직원 500여명 피해 복구 착수
12일, 시청 전 직원 도복 벼 세우기, 낙과 배 줍기 등 현장 투입

나주시는 제13호 태풍 ‘링링’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배 낙과 및 벼 도복 피해농가 등을 대상으로 농촌 일손 돕기에 적극 나서고 있다.

특히 추석 연휴가 시작되는 12일, 전 직원이 연휴를 반납하고, 관내 피해 농가 전 지역에서 태풍 피해 비상 복구 작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11일 시에 따르면 태풍의 영향권에서 벗어난 지난 10일부터 공무원, 군부대, 경찰, 공공기관 임직원 등 5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희망 농가를 대상으로 도복 벼 세우기, 낙과 배 줍기, 농작물 피해조사 등 피해복구작업에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추석명절을 앞두고 태풍 피해로 상심이 큰 농업인들과 아픔을 함께 나누고, 농업인들이 정상적인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모든 행정력을 동원해 신속한 복구 작업을 추진해가겠다”며, “명절 연휴에도 농가 돕기에 참여해준 직원들과 군부대, 경찰, 공공기관 임직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